어깨질환

어깨관절 재발성 탈구

어깨 관절이 한 번 탈구되어 빠진 이후 반복적으로 탈구. 어깨관절의 외상성 전방 탈구의 가장 흔한 합병증이며, 우리 몸에서 재발성 탈구가 가장 흔한 부위. 어깨관절 재발성 탈구는 어깨관절을 스스로 아탈구(불완전 탈구)시키거나 탈구시킬 수 있는 경우와는 다른데, 이러한 경우는 수의적 아탈구 또는 탈구라고 하며, 통증이나 일상 생활에 지장이 거의 없는 경우가 대부분

원인

처음 탈구될 때의 나이가 중요하며 보통 20세 이전, 남자보다 여자의 경우 탈구가 발생하면 재발성 탈구의 빈도가 높고 운동선수에게 흔하게 발생, 그리고 쉽게 탈구된 경우에 재발성 탈구가 흔하게 발생

증상

어깨관절이 빠지면 심한 통증 발생하나 탈구 횟수가 잦아지면 탈구 시 통증은 점차 줄어들고, 쉽게 탈구. 탈구된 팔은 탈구의 방향에 따라 특정 위치에서 움직일 수 없게 되며 정상적인 경우 둥그스름한 모습을 가지고 있는 어깨의 삼각근 부위가 편평해지거나 오목하게 들어가는 모습이 관찰되며, 탈구시 신경이나 혈관이 함께 손상되는 경우에는 어깨 이하 팔 부위의 감각 이상 또는 운동 장애(마비)가 오거나, 색깔 변화, 붓는 등의 혈관성 변화 발생 가능.

진단

첫 탈구 시 외상으로 인한 탈구의 경우 도수정복 후 통증이 지속되면 외상성 탈구이며 첫 탈구가 경마한 외상이나 외상이 없을 경우, 도수 정복 없이 회복된 경우, 정복 후 통증이 없는 경우 비외상성으로 이학적 검사와 X-Ray검사를 통해 진단

검사

  • 이학적 검사: 크게 탈구되려는 방향으로 위팔뼈머리를 밀어 보는 전위 검사, 탈구가 유발되려는 위치로 팔을 위치시켜 보는 유발 검사 또는 불안 검사, 전반적인 인대 이완을 살펴보는 검사 시행
  • 영상 검사: X-ray촬영으로 심한 경우 탈구 시의 충돌로 관절와나 위팔뼈에 발생한 골결손 관찰
  • 정밀검사 : 관절 조영 C-T또는 MRI검사

치료

외상성 재발성 탈구

보존적 치료가 도움이 될 가능성이 작기 때문에 파열된 구조물을 봉합하여 해부학적으로 복원하는 수술적 치료 방법 시행

비외상성 재발성 탈구

어깨뼈 주위 근육 및 돌림근띠 등을 튼튼하게 해 주는 운동으로 치료

  • 운동치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