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증명서 발급

질환

골절

우리의 몸에는 크고 작은 뼈가 200개 정도 존재하는데 이들은 근육과 힘줄로 서로 단단히 연결되어 뼈대를 이루고 있어 몸속의 장기를 보호하고 혈액 생성을 도우며 몸의 형태를 이루는 중요한 구조물

골절이란 외력에 의해 뼈가 부러지는 것을 지칭하며 뼈의 연속성이 완전 혹은 불완전하게 파괴되는 상태를 말하며 손상부위에 따라 뼈가 밖으로 튀어나온 경우인 개방성 골절, 골절선이 여러개가 있는 분쇄골절 등으로 분류

대부분 장기(Ex: 폐, 뇌, 심장 등)은 손상 후 치유될 때 원래의 모양과는 다른 상처조직으로 치유되나 뼈는 골절 후에도 원래의 뼈조직으로 치유되며 골절부위가 고정이 되어야 하며 충분한 혈액공급이 필요

원인

뼈에 가해진 외력을 견디지 못할 때 뼈가 부러지게 되며 낙상, 자동차 사고, 추락 등이 있으며 외력의 양상에 따라 골절의 형태가 상이하게 발생

증상

  • 골절 시 극심한 통증이 동반되며 주요증상으로
  • 통증 및 압통 : 골절부위의 부기(종창), 근육경련, 골막의 손상에 의한 통증이 발생하며 골절부위를 압박할 때 악화되고 움직일 때 심해짐
  • 정상기능의 상실 : 골절된 부위가 비정상적으로 흔들리고 주위 관절이 아파 움직이지 못함 골절로 인한 기형 : 팔다리 모양이 변함
  • 부종 : 체액과 혈액이 손상부위로 스며들어 팔, 다리가 부음 그 외 감각손상, 근육경련, 마비 등이 올수 있음

진단

  • 이상의 진단으로 병원 방문 시 환자의 증상을 기초로 진찰 후 검사 시행
  • 1. 병력청취(문진) - 사고 발생 당시의 시기, 충격의 정도, 과거병력, 건강상태 확인 후 신체 검진 실시
  • 2. 신체검진(진찰) - 골절의심 부위의 통증과 압통, 기능장애, 변형, 비정상적인 움직임 등을 확인하고 혈관, 신경손상이 있는지 평가
  • 3. 방사선 검사 (X-Ray 검사) - 골절의 가장 중요한 기본검사이며 골절의 형태 파악을 위해 여러 각도에서 촬영하며 손방부위의 상하 관절을 포함, 동반손상 여부 확인
  • 4. 컴퓨터 단층 촬영(CT)검사 - X-Ray 검사로 진단이 어려운 미세골절이나 골절의 형태를 입체적으로 파악하기 위해 촬영

합병증

  • 신경, 혈관손상 – 뼈가 부러지며 골절부위의 날카로운 뼈가 혈관이나 신경을 손상시킬수 있다.
  • 지방색전증 – 뼈속의 골수에서 미세한 자방조직이 혈류를 통해 폐, 뇌, 심장, 신장 등 주요 장기에 손상을 주어 호흡장애등을 유발
  • 구획증후군 – 골절로 인한 조직내 압력이 높아져 혈관이 손상되어 구획 내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아 충분한 산소가 공급되지 않아 근육과 신경이 손상
  • 감염 – 개방성 골절에서 자주 관찰
  • 골절유합 합병증 - 부정유합 – 원래 위치가 아닌 상태로 유합되어 기능상, 미용상 장애 초래 - 지연유합 – 충분한 기간이 있었으나 유합이 지연되는 상태 - 불유합 – 치유과정이 정지되어 골이식이나 재수술과 같은 처치 필요
  • 감염 – 개방성 골절에서 자주 관찰

치료

골절의 치료 목적은 부러진 뼈의 위치를 바로잡아 환자의 통증을 감소시키고 유합을 촉진시켜 신체 기능을 회복하고 합병증을 예방

비수술적 치료방법

1. 도수정복 : 어긋난 뼈를 제자리에 맞추는 작업

2. 고정 : 도수정복으로 교정된 뼈를 뼈가 붙을 때 까지 유지해야 하는데 고정하는 방법으로 깁스, 보조기 등이 있으며 소아의 경우 비수술적 방법을 많이 쓰며 피부견인, 골격견인 치료 후 깁스나 보조기로 추가 고정 실시

3. 고정 유지기간 : 고관절의 경우 신생아 3주, 8세 8주, 12세 12주, 성인 20주가 소요되며 성인 기준으로 손가락 2주, 손목뼈 6~8주, 팔뼈 8~12주, 허벅지뼈 16 ~20주, 다리뼈 12~16주, 발목뼈 6~10주, 발가락뼈 4~6주의 유합기간이 필요

수술적 치료방법

골절부위를 절개하여 노출 시킨 뒤 직접 눈으로 보면서 골절 조각을 정확하게 맞춘 후 고정을 시행하는 방법과 골절부위를 노출 시키지 않고 뼈를 맞춘 후 내고정을 시행하는 방법이 존재